월세 8천만 원 받는 건물주 일상

월세 8천만원을 받는 건물주의 일상이 화제가 되고 있다.

이 건물주는 가로수길에 30억원에 건물을 매매하여 현재는 약 200억원 이상의 가치로 상승했다고 한다.

매매가가 올라감에 따라 월세 역시 월 1400만원에서 월 8000만원 가까이 증가했다.

일을 하지 않아도 높은 소득을 받는 건물주의 일상에 많은 네티즌들은 부러움을 샀다.






 출처: MBC 'PD수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