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에 오자마자 에어컨 바로 켜면 안되는 이유



폭염을 피해 집에 도착하면 창문부터 닫고 에어컨을 틀게 된다.


그러나 이 같은 행동은 치명적인 질병을 유발할 뿐만 아니라, 에어컨의 냉방효과도 반감시키기 때문에 주의가 필요하다.

에어컨 내부에는 수많은 양의 세균이 서식한다. 작동하는 동안 결로현상이 일어나 세균이 서식하기 딱 좋은 환경이 되기 때문이다. 세균은 주로 에어컨의 작동이 멈추면 증식을 시작한다. 그러다 다시 에어컨이 가동되면 바람과 함께 배출된다. 이 곰팡이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5분 정도 창문을 열어둬야 한다. 에어컨을 가동하고 5분간 배출되는 곰팡이 양이 60분간 배출되는 곰팡이 양의 70%에 이르기 때문이다.

곰팡이에 감염되면 레지오넬라증에 걸릴 위험이 커진다. 이 병은 초기 증상이 가벼운 감기와 비슷해 그냥 지나칠 수 있지만 제때 치료를 못하면 치사율이 무려 30%에 이르는 질병이다. 또한 심근염, 복막염, 신우신염 등 심각한 합병증을 유발할 수 있어 고위험군은 신속한 조치를 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