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부 실수를 한 유튜버

출처: 유튜브 우마


최근 나라에 어려운 일이 겹치며 공인들의 기부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그러던 중 한 유튜버의 안타까운 기부 실수가 누리꾼들의 안타까움을 사고 있습니다.


출처: 유튜브 우마


50만 원이 그렇게  돈은 아니지만 정말 필요로 하는 곳에 쓰이길 바란다며 인증샷을 올린 유튜버 하지만 사진에는 500만 원이 찍혀있습니다. 이를 몰랐는지 댓글을 보고 당황하는 유튜버.


이를 본 누리꾼들은 "근데 어디 기부했는지를 모르잖아" "자기 통장에 기부한 거 아니냐" "진짜 쟤만한 유튜버가 없다"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