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스쿨존 교통사고 발생률이 '전국최저'인 이유


출처:  픽사베이


스쿨존은 말 그대로 학교 근처 학생들의 안전을 위해 자동차의 최고 시속을 제한하는 지역을 말한다.


학생들은 언제 어디서 튀어 나올지 모르기에 속도를 최대한 줄여서 차를 운행해야 안전하다.


하지만 이런 스쿨존의 취지에도 불구하고 사고는 발생한다.


하지만 최근 경남 스쿨존에서 시행되는 독특한 정책이 교통사고 발생률을 전국 최저로 만들어 줘서 화제가 되고있다. 과연 어떤 정책일까?




운전자들의 눈에 확 들어오는 가방덮개의 보급을 통해 아이들이 지나다니는 것을 운전자는 확실히 인지할 수 있다.


덕분에 스쿨존 교통사고 발생률이 전국 최저를 달성했고 이와 같은 정책은 전국으로 확대중이라고 밝혔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군장 덮개 같다" "아 이걸 쪽팔리게 어떻게 하고 다니라고오" "좋아보인다. 눈에 확 띄네"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